아름다운 영상시

 로그인  회원가입

고향 마을 /백성태
jjy5  2018-01-29 18:17:09, 조회 : 15, 추천 : 2

j
          ★-고향 마을 / 백성태-★ 개발이란 이름으로 파헤치고 허물어져 상처로 엎드린 고향의 야산 그리움에 젖어있는 침묵이 모질게도 슬프다 조부모님이 잠들어 계신 저 산은 깨우지 마라 변해 버린 고향, 낯선 얼굴의 사람들. 나도 변해 있었다. 애환이 서려있는 고향집 아버님 한숨 실린 출입문 켜켜이 쌓인 먼지를 털자 달빛이 바람을 타고 문틈으로 들어앉는다. 낯설어 가는 산천을 조부모님의 기억으로 감싸고 신열에 시달린 추억은 허기진 사랑에 가슴 태우며 고향은 점점 멀어져 간다. ★-시인 벡성태: 대한민국 무공수훈자회 부산시 남구지회장-★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052  파도 /정연복    jjy5 2018/07/14 0 1
1051  수국꽃 피는 산사 /조선영    jjy5 2018/07/06 0 5
1050  당신이 나의 행복입니다. /오광수    jjy5 2018/07/05 0 8
1049  산 속에서 /나희덕    jjy5 2018/07/05 0 5
1048  칠월이 오는 길목 /김덕성    jjy5 2018/07/05 0 5
1047  나의 하늘은 /이해인    jjy5 2018/07/05 0 7
1046  황혼(黃昏) /이육사    jjy5 2018/07/05 0 4
1045  석양(정연복) 및 일몰(박인걸)    jjy5 2018/07/05 0 4
1044  꽃에도 마음이 /장진순    jjy5 2018/07/05 0 4
1043  바닷가에서 /정연복    jjy5 2018/07/05 0 3
1042  꽃 사랑 /이영로    jjy5 2018/06/21 0 4
1041  수련화 /박건호    jjy5 2018/06/21 0 3
1040  평안을 위하여 /김윤진    jjy5 2018/06/21 0 3
1039  당신의 모습이 아름다운 것은 /오광수    jjy5 2018/06/21 0 3
1038  길을 겯다가 /박금숙    jjy5 2018/06/21 0 2
1037  유월 아침 /박인걸    jjy5 2018/06/13 0 2
1036  꽃 밭에서 /김덕성    jjy5 2018/06/07 0 4
1035  꽃잎에 눈길을 주며 /고선혜    jjy5 2018/06/07 0 4
1034  나이 듦에 대하여 /안국훈    jjy5 2018/06/07 0 4
1033  장미를 생각하며 /이해인    jjy5 2018/06/04 0 4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53]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