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영상시

 로그인  회원가입

고향 마을 /백성태
jjy5  2018-01-29 18:17:09, 조회 : 8, 추천 : 1

j
          ★-고향 마을 / 백성태-★ 개발이란 이름으로 파헤치고 허물어져 상처로 엎드린 고향의 야산 그리움에 젖어있는 침묵이 모질게도 슬프다 조부모님이 잠들어 계신 저 산은 깨우지 마라 변해 버린 고향, 낯선 얼굴의 사람들. 나도 변해 있었다. 애환이 서려있는 고향집 아버님 한숨 실린 출입문 켜켜이 쌓인 먼지를 털자 달빛이 바람을 타고 문틈으로 들어앉는다. 낯설어 가는 산천을 조부모님의 기억으로 감싸고 신열에 시달린 추억은 허기진 사랑에 가슴 태우며 고향은 점점 멀어져 간다. ★-시인 벡성태: 대한민국 무공수훈자회 부산시 남구지회장-★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013  벚꽃들의 행진 /용혜원    jjy5 2018/04/01 0 3
1012  들꽃의 봄 /김덕성    jjy5 2018/03/28 0 6
1011  꽃으로 시작되는 계절 /용혜원    jjy5 2018/03/28 0 5
1010  그 바닷가 /용혜원    jjy5 2018/03/28 0 4
1009  바다는 /용혜원    jjy5 2018/03/28 0 4
1008  꽃 밭에서면 /이해인    jjy5 2018/03/28 0 6
1007  기쁘게 /정연복    jjy5 2018/03/28 0 5
1006  초행 /백성태    jjy5 2018/03/28 0 5
1005  인생 여행 /이원문    jjy5 2018/03/28 0 6
1004  목적을 두지않는 편안한 만남 /신준모    jjy5 2018/03/28 0 5
1003  나무의 경청 /정연복    jjy5 2018/03/27 0 5
1002  햇빛 값 /정연복    jjy5 2018/03/27 0 4
1001  시 감상(꽃 앞에서. 꽃씨를 선물하는 마음)    jjy5 2018/03/27 0 4
1000  오늘 /백성태    jjy5 2018/03/27 0 5
999  봄 꽃 /정연복    jjy5 2018/03/27 0 5
998  조개 껍질 /윤동주    jjy5 2018/03/27 0 5
997  아름다운 하루 /김덕성    jjy5 2018/03/27 0 5
996  자연의 봄 /김덕성    jjy5 2018/03/27 0 5
995  봄이 오는 방식 /우진용    jjy5 2018/03/10 0 6
994  우리 잊지는 말아요 /최영복    jjy5 2018/03/10 0 6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5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